정신건강정보 더 건강한, 더 행복한, 더 웃는, 더 꿈꾸는 청원 더 건강한, 더 행복한, 더 웃는, 더 꿈꾸는 청원

조기정신증

조기정신증의 이해
  • 조현병을 비롯한 정신병적 장애는 청소년 및 청년기에 발현하여 삶 전반에 걸쳐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질병에 대한 부담이 크고 손상이 큰 병으로 알려져 있습니다.
  • 이러한 정신병적 장애는 뚜렷한 정신 증상이 나오기 전 약 2년 또는 5년 동안 전구 증상을 나타내는 시기가 있는데 이를 조기 정신증이라고 하며 이 기간 동안 적절한 치료와 교육을 받게 된다면 병의 회복을 돕고 만성적인 결과를 예방할 수 있습니다.
  • 청년시기는 학업, 진로, 대인관계 등의 인간발달에 중요한 시간입니다.
  • 이 시기에 병이 발병하는 것을 막아 사회적으로 건강한 구성원으로서 역할을 하기 위해 조기에 치료하는 것이 중요합니다.
조기정신증 발병원인
생물학적 원인
  • 뇌의 도파민 등의 신경정잔물질의 문제가 알려져 있습니다.
  • 청년증(남자 약 16-25세, 여자 약 16-35세)은 이와 같은 생물학적 요인으로 정신증의 증상을 경험할 가능성이 높습니다.
환경적인 원인
  • 스트레스의 경험, 약물과 알코올 남용, 취약성을 촉진시킬 수 있는 환경적 자극 및 변화 등이 있습니다.
  • 조기정신증은 생물학적인 취약성의 요인과 환경적인 위험인자의 상호작용(biopsychosocial model)으로 인해 발생할 수 있으며 개인에 따라 각 요인이 영향을 미치는 정도에는 차이가 있습니다.
조기정신증 경과
  • 정신증 증상을 처음으로 경험하게 되는 사람은 아마도 자신에게 어떤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이해하지 못할 것이며, 일상생활에서 많은 스트레스와 혼란스럽고 생소한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.
  • 가족과 친구들은 대상자가 일상생활에서 뭔가 달라졌음을 눈치챌 수 있으나 정신증의 문제로 생각하지 못합니다.
  • 본인 또한 증상으로 인해 고통을 당하고 있어도 증상으로 인식하지 못하여 주변 사람들에게 도움을 청하기 어렵고 증상은 방치되어 악화되는 경과를 밟기도 합니다.

발병과정에서 회복과정까지 3단계로 나뉩니다.

조기정신증 경과

1단계 전구기
1단계 전구기
  • 사회적 생활의 위축
  • 대인관계 기피
  • 직장이나 학교생활의 부적응
  • 의욕저하, 우울감, 불안
  • 강박적 사고, 소음에 민감

적절한 처치로 조현병으로 발전하는 것을 예방할 수 있습니다.

2단계 급성기
2단계 급성기
  • 의심과 예민함이 양상적 수준으로 심해지고 낯선 소리가 환청으로 발전하는 등 병적인 수준의 정신증적 증상이 분명히 나타나는 시기입니다.

약물치료를 최대한 빨리 시작하는 것이 중요합니다. 때로는 입원치료가 필요합니다.

3단계 회복기
3단계 회복기
  • 조기정신증 대부분은 치료가 되며 회복하게 됩니다.
  • 회복 양상은 사람마다 다르지만, 조기치료와 유지치료가 좋은 예후 인자입니다.

※ 출처 : 마인드링크(www.mindlink.or.kr), 블루터치(blutouch.net)